"/>

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2020.09.27 18:33

나의 성품은?

추천 수 0 댓글 14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Files

daemoon-renew.jpg

 

    나의 성품은?

모든 스포츠 대회는 금.은.동 메달이 있습니다. 4등은 메달이 없지요. 그래서 3등과 4등의 격차는 매우 큽니다.
그런데도 결승전 앞에서 3등을 포기한 선수가
있어, 큰 화제입니다.

앞서 달리던 선수가 결승선을 앞두고 길을
착각하여, 3등을 놓치게 된 순간, 앞서가던
선수가 결승선 앞에서 멈춰서 기다려 주었습니다.

이 선수는 3등은 놓쳤지만, 그보다 더 귀한 찬사를
받았습니다.


남의 실수와 불행이 나의 행운과 행복으로 되는
것을 원하지 않은 천사의 성품을 갖은 4등입니다. ^^


?Who's 관리자

profile
Atachment
첨부파일 '1'
  • ?
    짜장뿌까 2020.09.28 00:54
    쉬운 일은 결코아니죠
  • profile
    안젤라 2020.09.28 04:49
    혹시 내가 이런 경우였었다면 어떻을까? 하며
    반성하고 배우게 되는군요.
    이게 진짜 스포츠맨십! 박수를 보냅니다
  • profile
    0과1 2020.09.28 07:04
    정말 어려운 일일것 같아요!!
  • ?
    잔차르크 2020.09.28 07:06
    더 많은 박수을 받을 기회가 올 겁니다
  • profile
    싱글고 2020.09.28 08:28
    훌륭합니다! 멋있는 분이군요
  • profile
    posoo 2020.09.28 09:00
    얼마전 식구들과 이 기사 접하고 정말 대단하다고 감동했던 기억이 납니다

    진정한 스포츠맨쉽 이라고 느낍니다~~^^

    응원합니다!!!
  • profile
    dootech 2020.09.28 10:48
    쉽지않은 결단. 훌륭합니다.
  • profile
    mutter9874 2020.09.28 11:04
    Great ^&^
  • profile
    young 2020.09.28 11:41
    쉽지않은 일이죠.
    찬사를받아 마땅합니다.
  • profile
    말보로맨 2020.09.28 11:59
    ... 쉽지않은 선택입니다 ...
    함께사는 세상 ~ 남에게 누를 끼치지 않도록 하여야하겠습니다
  • profile
    향이엄마 2020.09.28 14:50
    대단하네요.
  • profile
    하늘을나는자전거 2020.09.28 15:48
    나를 보는듯....ㅎㅎㅎㅎㅎ
  • ?
    1215225 2020.09.28 18:18
    타인의 실력을 인정해주고 멋집니다.
  • ?
    착한동생 2020.09.29 10:13
    어려운데도쉽게할수있어요

오늘도 화이팅!!

1년 365일, 매일을 지혜롭게

  1. new

    보이세요?

    Date2020.10.25
    Read More
  2. You Raise Me Up

    Date2020.10.11
    Read More
  3. 나의 성품은?

    Date2020.09.27
    Read More
  4. You can do it.

    Date2020.09.13
    Read More
  5. 개인과 국가의 품격

    Date2020.08.09
    Read More
  6. 2인승 자전거 동호회

    Date2020.07.20
    Read More
  7. 우생마사 (牛生馬死)

    Date2020.07.19
    Read More
  8. 다른 한 짝 / The other pai...

    Date2020.07.05
    Read More
  9. 다른 한 짝 / The other pai...

    Date2020.07.05
    Read More
  10. 얼음물 수영

    Date2020.06.28
    Read More
  11. 오늘이 그날입니다.

    Date2020.06.24
    Read More
  12. 4분 영상이 주는 감동

    Date2020.06.07
    Read More
  13. 나는 누구일까?

    Date2020.05.24
    Read More
  14. 무엇 때문일까요?

    Date2020.05.17
    Read More
  15. 산과 피아노...

    Date2020.04.26
    Read More
  16. 고요한 요세미티 국립공원

    Date2020.04.19
    Read More
  17. 눈에 보이지 않는 것을...

    Date2020.04.12
    Read More
  18. 별빛 밝은 밤

    Date2020.04.05
    Read More
  19. 무엇을 봅니까?

    Date2020.03.29
    Read More
  20. 동토의 땅 / 동물과 사람

    Date2020.03.15
    Read More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Next ›
/ 18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