삶과 죽음의 경계

by 관리자 posted Sep 03, 2018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ESC닫기

+ - Up Down Comment Print
0903.jpg

삶과 죽음의 경계
 
매일 매일
우리 모두는
삶과 죽음의 경계에서
살고 있는 것같습니다.
 
매일 매일
우리 모두는
악한 마음과 선한 마음의 경계에서
살고 있는 것같습니다.
 
매일 매일
세상이 시끄러워도
선한 마음의 사람들이 있어
우리로 살 맛나게 하는 것같습니다.
 
내가 사는 이유가
남을 위해 사는 것이 되면 좋겠습니다. ^^   stamp_blue.png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