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메뉴 건너뛰기

본문시작







추천 수 0 댓글 5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삼대 그랜드투어 중 첫번째로 열리는 지로디탈리아 2019가 5월 11일, 내일 시작합니다. 이틀의 휴식일을 포함 23일간의 대장정을 지켜볼 준비가 되셨나요?


그랜드투어에서 전반에는 평지 위주의 코스, 후반에는 산악 위주의 코스를 배치하는 게 보통이간 하지만 올해 지로는 극단적이라고 할 수 있을 정도입니다.

11스테이지까지는 산악스테이지라고 해도 2등급 산악구간 하나 또는 3, 4 등급 산악구간만 넘으면 되기 때문에 사실상 평지스테이지이고 특히 10, 11스테이지는 '완전한' 이라고 해도 될정도로 오르막 내리막 없는 평지구간으로 말리아치클라미노를 향한 혈투는 11스테이지에서 사실상 끝날 것으로 보입니다.


12스테이지부터 1등급 산악구간이 나오기 시작하고 특히 14, 16, 20 스테이지는 난이도 최상의 코스로 종합우승을 노리는 GC라이더와 산악왕을 노리는 클라이머들의 처절한 모습을 볼 수 있으며, 스테이지 우승을 노리는 클라이머들이 브레이크어웨이를 이룰 것으로 보입니다.


재밌는 건 1, 9, 21스테이지가 개인타임트라이얼이라는 겁니다. 60km에 조금 못 미치는 거리는 예전과 별로 다르지 않지만 점점 ITT를 줄이는 추세와는 분명 동떨어져있죠. 더군다나 3일이나!!!

세개 스테이지 모두 살짝 오르막을 끼고 있기 때문에 어느정도 파워가 있는 타임트라이얼리스트가 유리할 것으로 보입니다. 2017년 20스테이지까지 말리아로사를 입고 있던 킨타나가 마지막 날 타임트라이얼에서 시간을 까먹고 종합2위로 내려앉은 전례가 있기 때문에 선수들은 피를 말리겠지만 보는 사람은 흥미진진할 듯 합니다.


주저리주저리 썼지만 그냥 코스자체가 톰 듀물랭에게 유리하다는 팬심을 담은 결론입니다.

?Who's 탄감자

profile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2200 자랑스러운 한국인 6 minsunam 2019.06.13
2199 성산야경 5 file 골드 2019.06.11
2198 아까시 즈려 밟기 9 file 골드 2019.06.02
2197 영화 기생충 보고 왔어요. 7 file minsunam 2019.06.01
2196 뿡뿡이 밥그릇 교체 6 file 근효짱 2019.05.31
2195 설거지 할때 특징 3 하니맘 2019.05.31
2194 길 잃어버린 어린이 길 찾아주는 착한 아저씨 4 달빛태우기 2019.05.31
2193 해운대 모래 축제 8 근효짱 2019.05.30
2192 아이폰X 의 기술력 6 하니맘 2019.05.30
2191 터미네이터!ㅎㅎㅎㅎ 4 달빛태우기 2019.05.30
2190 2019 설악그란폰도 4 좋은생각황병준 2019.05.30
2189 군대 급식 만화 5 달빛태우기 2019.05.28
2188 맷돼지 잡는 용맹한 사냥개 4 하니맘 2019.05.28
2187 타이푼 올라오네요 2 달빛태우기 2019.05.28
2186 국어선생님한테 찍힌 성준이 4 달빛태우기 2019.05.27
2185 얼굴 모르는 남자들의 우정.jpg 3 달빛태우기 2019.05.27
2184 중국에서 우리나라에 기증한 동상 3 하니맘 2019.05.27
2183 물레방아골 6 file 골드 2019.05.26
2182 여학생을 도와준다 vs 안도와준다 6 달빛태우기 2019.05.24
2181 카톡 차단한 전남친이 자꾸 돈을 보낸다 7 하니맘 2019.05.24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 110 Next ›
/ 110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